상단여백
기사 (전체 23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정지용의 절망과 상실 그리고 방랑
누군들 절망 없이 살아왔겠는가.절망은 상실을 불러오고 급기야 비틀거리는 방랑을 초대하고 마는 것을.하물며 현대문학의 거두였던 정지용에게...
김묘순 문학평론가  |  2018-10-18 15:00
라인
정지용 시와 산문의 모순 충돌
한국현대시의 발원자인 정지용. 옥천을 한국현대시의 발원지로 가꾼 정지용.옥천, 그곳에서 나고 자란 정지용이 최초로 작품을 발표한지 10...
김묘순 문학평론가  |  2018-10-11 16:52
라인
정지용의 「평양1」
“판문점 봄이 평양의 가을이 됐다”, “저 높은 곳을 향한 남북 정상의 시선” 한 조간신문(9월 19일)의 1면을 장식하는 언어다.남북...
김묘순 문학평론가  |  2018-09-20 16:11
라인
정지용의「녯니약이 구절」
시간의 두께는 살을 더해간다.이 살은 오늘을 살아내는 우리에게 옛이야기가 되어 돌아오곤 한다. 특히 정지용 문학은 더욱 그러하다.옥천군...
김묘순 문학평론가  |  2018-09-13 14:01
라인
정지용의 「돌아오는 길」
누군들 싸움 한 번 해보지 않았겠는가?하물며 일제강점기, 일본 교토에서의 정지용 유학(1923-1929)생활은 녹록치 않았을 것이다. ...
김묘순 문학평론가  |  2018-09-06 14:29
라인
다시 정지용을 찾아
정지용은 1950년 5월 『국도신문』에 「남해오월점철」을 남긴다. 청계 정종여와 함께 남해 기행을 떠난 것이다...
김묘순 문학평론가  |  2018-08-30 16:07
라인
정지용과 『학조(學潮)』
“친일도 배일도 못”한 정지용은 “산수에 숨지 못하고 들에서 호미도 잡지 못”하였다고 「조선시의 반성」에서 고...
김묘순 문학평론가  |  2018-08-23 14:02
라인
정지용의 교토와 사람들
정지용은 “냇가(압천)에서 거닐고 앉고 부질없이 돌팔매질”하고 “달도 보고 생각도 하고” 시험기간에는 “노트를 들고 나와 누워서 보기”...
김묘순 문학평론가  |  2018-08-16 16:54
라인
정지용과 눌인(訥人) 그리고 교토
정지용 유학시절 흔적을 찾자는 여름 목표수행을 위해 도착한 교토는 분주함 속에서 조용하다.정지용은 그의 산문 「압천A...
김묘순 문학평론가  |  2018-08-09 15:47
라인
정지용, 교토 로맨스
그날, 교토의 비예산 하늘은 높았다. 그 높은 하늘에서는 사람의 체온보다 높은 38.5도의 기온을 만들어냈다. 기상청이 발표한 교토의 ...
김묘순 문학평론가  |  2018-07-26 13:18
라인
정지용 「향수」의 ‘얼룩백이’와 ‘칡소’ 논란
정지용 「향수」의 ‘얼룩백이 황소’는 ‘칡소’가 아니다. 더 깊은 논의가 뒤이어 따르겠지만 적어도 ‘얼룩백이 ...
김묘순 문학평론가  |  2018-06-07 11:56
라인
정지용 해금 30주년을 맞으며∥
정지용의 금서가 해금된 지 30년을 맞으며 그의 해금을 추진하였던 사람들을 생각한다. 내내 궁금하였다.정지용 가족과 학계 그리고 일부 ...
김묘순 문학평론가  |  2018-05-03 13:15
라인
정지용 해금 30주년을 맞으며
1988년 3월 31일. 정지용의 작품이 해금되었다. 이번 해에 해금 30주년을 맞이하였다.분단과 이데올로기라는 거대 담론에 갇혀 매장...
김묘순 문학평론가  |  2018-04-26 14:07
라인
정지용 「향수」의 정본(定本)
정지용의 「향수」 정본(正本)이 아직 나타나지 않았다. 그러면 이러한 상황에서 「향수」...
김묘순 문학평론가  |  2018-03-08 14:21
라인
정지용 「향수」의 正本
정지용의 「향수」는 고향에 대한 애틋한 그리움으로 채색된 서정적인 아름다움으로 독자에게 다가간다. 그는 궁핍했...
김묘순 문학평론가  |  2018-01-25 12:02
라인
우리가 알고 싶은 『정지용시집』 Ⅱ
『정지용시집』을 아십니까?지난 7일 정지용 논단에서 「우리가 알고 싶은 『정지용시집』 Ⅰ」을 개괄적으로 살펴보...
김묘순 문학평론가·시인·수필가  |  2017-12-28 14:00
라인
우리가 알고 싶은 『정지용시집』 Ⅰ
정지용시집』을 아십니까?흔히 『정지용시집』은 1935년 10월 27일 시문학사에서 발간되었으며 박용철이 서문 격인 발(跋)을 적은 정지...
김묘순 문학평론가 시인·수필가  |  2017-12-07 14:15
라인
정지용, 연보로 본 작품발표 현황Ⅱ
지난 「정지용, 연보로 본 작품발표 현황Ⅰ」의 작품 연보에서 보았듯이 정지용은 운문(시와 시조)은 168편, ...
김묘순 문학평론가  |  2017-11-16 13:56
라인
정지용, 연보로 본 작품발표 현황Ⅰ
1919년은 정지용이 휘문고보 2학년 때였다. 3·1운동이 일어나 그 후유증으로 그는 가을까지 수업을 받지 못했다. 그러한 까...
김묘순 (문학평론가·(사)세계문인협회 부이사장)  |  2017-10-19 15:04
라인
정지용의 수식어와 위상
정지용을 이야기할 때면 많은 수식어를 붙여 말한다.그 수식어들은 언제부터 사용되었는지 또는 누가 최초로 그러한 호칭을 붙여 사용하게 되...
김묘순 시인  |  2017-09-21 15:15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법인명 : 주식회사 옥천향수신문사 | 우)29040 충북옥천군 옥천읍 문장로67(2층) | 대표전화 : 043-733-6666 | 팩스 : 043-733-6668
등록번호 : 충북 다 01256 | 등록일 : 2015. 11. 05. | 창간일 : 2016. 01. 28. | 발행인 : 최장규 | 편집인 : 임요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영훈
Copyright © 2018 옥천향수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