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4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세밑 편지
세밑의 추위를 견디지 못해 그만 괴로움을 몸에 달고 병실에 누웠습니다.저물고 달이 기우는 밤 한켠에 이웃집의 개짓는 소리만이 어둠 속의...
안효숙 수필가·소설가  |  2017-12-28 13:56
라인
지방분권 개헌해야 국민이 주인된다
지난 7월 19일, 문재인 정부 5년동안 추진될 국정운영로드맵이 발표됐다. 이 「국정운영5개년계획」에는 국민이 주인인 정부, 더불어 잘...
육동일 교수  |  2017-08-17 14:10
라인
이원 묘목 산업의 미래
네덜란드의 철학자 스피노자는 ‘내일 지구가 멸망하더라도 나는 한그루의 사과나무를 심겠다’라는 유명한 말을 남겼습니다.그 의미의 깊이를 ...
유병천 이원면 부면장  |  2017-07-13 10:52
라인
정당공천제 폐해 군민이 심판해야
지방의원의 주인은 오직 군민뿐입니다.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가 1년이 채 남지 않았습니다.여소야대(與小野大)의 구도 속에 펼쳐질 이번 전...
국민의당 안효익 옥천군의회의원  |  2017-06-15 14:26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법인명 : 주식회사 옥천향수신문사 | 우)29040 충북옥천군 옥천읍 문장로67(2층) | 대표전화 : 043-733-6666 | 팩스 : 043-733-6668
등록번호 : 충북 다 01256 | 등록일 : 2015. 11. 05. | 창간일 : 2016. 01. 28. | 발행인 : 최장규 | 편집인 : 임요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영훈
Copyright © 2018 옥천향수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