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동네 안전, 여성이 나섰다
상태바
우리 동네 안전, 여성이 나섰다
  • 노제박기자
  • 승인 2020.05.21 16: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단협 12개 단체 매월 1회 실시
충북 옥천군여성단체협의회가 ‘아동·청소년 안전지킴이 순찰’활동을 본격적으로 실시한다.
충북 옥천군여성단체협의회가 ‘아동·청소년 안전지킴이 순찰’활동을 본격적으로 실시한다.

 

충북 옥천군은 지역주민의 안전한 거리조성을 위해 여성단체협의회(회장 우을순)와 ‘아동·청소년 안전지킴이 순찰’활동을 본격적으로 실시한다.


군에 따르면 여단협은 안전한 귀갓길 조성 및 유해환경으로부터 건전한 거리환경 분위기를 조성하기 위해 협의회 소속 12개 단체가 매월 1회 안전지킴이 활동을 진행하기로 했다.


지난 13일 아이코리아를 시작으로 오는 10월까지 6회 정도 안전지킴이 활동을 추진할 예정이다.


안전지킴이 활동은 공원, 학교주변, 주택 밀집지역 등 방범 취약지역과 유해환경 주변을 순찰하고, 주변을 배회하는 낯선 사람들을 주시해 사고를 미리 방지하도록 하고 있다.


또한 위험사고 발생 시 즉시 경찰서에 신고해 신속하게 조치토록 하는 등 안전지킴이 활동은 아동과 청소년뿐만 아니라 주민들의 안전한 귀갓길 문화를 조성하는데 목적이 있다.


여영우 주민복지과장은 “생활 속 범죄사각지대를 예방하고 최소화하기 위해 지역주민의 적극적 관심이 필요하며, 옥천군은 지역주민과 함께하는 건전한 환경조성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