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구공영주차타워 유료화 시행
상태바
금구공영주차타워 유료화 시행
  • 박우용 기자
  • 승인 2024.01.04 13: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기주차로 많은 이용객들의 민원을 샀던 금구공영주차타워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지난 1일부터 유료화 하고 주차타워 진입도로 일방통행을 시행했다.

옥천군은 유료화를 위해 지난해 12월 한 달간 시범운영 및 유료화 홍보 과정을 거쳤다.

이번에 유료화되는 공영주차장은 2021년 준공한 옥천 금구공영주차타워(160면)로 주차 수요가 많은 금구리 상업지역 중심에 위치해 이용객들이 많으나 장기주차 차량으로 인한 주차시설 사유화 및 독점으로 인해 공공주차시설이 제 기능을 상실하고 있는 실정에 주민들로부터 주차 공간 확보 및 유료화에 대한 목소리가 컸다. 

군은 지난해 9월 8일부터 10월 6일까지 공영주차장 유료화 행정예고 기간을 거쳤고 시범운영 기간인 12월에는 요금을 받지 않으며 공영주차장 주차요금 안내와 무인정산기 테스트를 완료했다.

공영주차장 유료화 운영시간은 오전 8시부터 오후 7시까지며. 주차요금은 최초 1시간 30분까지는 무료, 30분마다 500원의 요금이 추가된다.

일 최대 요금은 7,000원이다. 운영시간 외의 시간과 주말, 공휴일은 무료로 운영된다. 월주차권은 1월 한 달 동안 유료화에 따른 주차관제 모니터링을 통해 여유주차 면수를 확인 후 시행할 계획이다.

또한, 공영주차타워 진입도로가 좁아 교행이 불가하여 원활한 교통 흐름을 위해 맘스터치에서 금구공영주차타워 입구까지 약 100m 구간을 일방통행로로 지정해 운영한다.

옥천군 관계자는 2019년 시가지 내 공영주차장 2개소(공설시장 주차타워, 보건소 옆 공영주차장)를 유료 운영한 결과 주차장내 차량순환이 빠르고 주차공간이 확보돼 주민 불편이 개선되었다. 공영주차장 유료화는 장기주차 차량으로 인한 주차장 이용 불편과 시가지 내 주차난 해소를 위한 것으로 주차 수요가 많은 시가지 중심으로 점차 확대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