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천군, 옥천 삼양 행복주택 준공
상태바
옥천군, 옥천 삼양 행복주택 준공
  • 임덕재 기자
  • 승인 2024.06.07 09: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일부터 내달 27일까지 세대별 입주 진행
준공을 마치고 새 모습을 드러낸 옥천 삼양 행복주택
준공을 마치고 새 모습을 드러낸 옥천 삼양 행복주택

옥천군(군수 황규철)과 LH(한국토지주택공사)가 옥천읍 삼양리 일원에 추진한 ‘옥천 삼양 행복주택’이 준공됐다.

군민에게 쾌적하고 안정된 주거환경에서 편안하게 쉴 수 있는 보금자리를 제공하고자 추진한 행복주택 건립 사업은 사업비 308억 원(LH 건설비 및 군비 포함)이 투입됐다.

지난 2018년 12월 옥천군과 LH가 공동업무협약을 맺고, 2021년 12월 착공 후 지난달 30일 준공했으며, 오는 13일부터 내달 27일까지 45일간 입주 기간을 지정해 세대별 입주를 진행할 예정이다.

세부 사항으로는 7,095㎡의 부지에 청년형(21㎡) 78세대, 고령자 및 취약계층형(26㎡) 40세대, 신혼부부형(36㎡, 44㎡) 82세대 총 200세대가 공급되며, 임대료는 면적별로 월 8~30만 원, 보증금은 대상별로 340~6000만 원 정도다.

황규철 옥천군수는 “행복주택은 지역 청년과 신혼부부 그리고 저소득층의 주거비 부담을 낮춰 행복을 실현할 수 있는 주거 공간”이라며 “행복주택에 거주하면서 기반을 잡아 내 집을 마련하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