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양광 운영 하수도 관리 잘했다
상태바
태양광 운영 하수도 관리 잘했다
  • 김영훈기자
  • 승인 2019.05.09 11: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수도 발전유공 ‘장관상’ 수상
고명도 과장 개인부분 수상 영예
옥천공공하수처리시설 내 설치된 태양광발전시설

옥천군이 행정안전부로부터 하수도 공기업 관리에 대한 높은 성과를 인정받았다.

군은 지난 3일 행정안전부 주관으로 열린 ‘지방공사공단 CEO 리더십 포럼’ 행사에서 하수도 지방공기업 발전 장관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지난해까지 상하수도사업소장직을 맡았던 현 안전건설과 고명도 과장도 하수도 분야 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개인 수상을 하는 겹경사를 맞았다.

전국에선 군을 포함해 총 5곳의 기초지자체가 함께 수상했으며, 도내에서는 청주와 함께 이름을 올렸다. 

군은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지난해 하수도 분야 지방공기업 경영평가에서 4년 연속 최우수 등급을 받는 등 전반적인 하수도사업 운영과 하수도시설 관리에 대해 높은 평가를 받았다.

태양광발전시설 운영을 통해 전력비를 절감하고, 통합감시시스템을 구축해 하수처리장 운영관리의 최적화 방안을 도출하는 등 하수처리장의 생산원가절감에 기여한 점도 좋은 평을 받았다.

또한 하수도 사용 고객만족도 조사, 모니터단 운영, 주부검침제 운영, 일반주민의 교육 및 견학 활동 등의 우수시책을 펼치며 사회적 가치 제고와 친서민 정책 추진에 노력해 온 점도 의미가 깊다.

군은 지난해 청산·용목에 62억6700만 원을, 군북 대정에는 23억100만 원을 투입해 공공하수처리시설 설치를 완료했다. 옥천읍 화계리에도 8억4500만 원을 들여 노후관로 정비사업을 추진하는 등 공공수역 수질개선을 위해 힘써왔다.

상하수도사업소 김성진 하수도팀장은 “주민들을 위한 맑은 물 공급과 공공하수도시설 기반구축을 목표로 노력해 온 결과가 성과로 인정받아 기쁘다”며 “더 안정적이고 효율적인 상하수도 행정 구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