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마을 찜질방 리모델링
상태바
농촌마을 찜질방 리모델링
  • 이진솔 기자
  • 승인 2023.12.07 13: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산면 등 6개 마을 추진

옥천군은 노후상태로 이용이 중단된 찜질방을 샤워실로 리모델링해 주민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옥천군농업기술센터(소장 이현철)는 1997년부터 2007년까지 34개소의 농촌 마을을 대상으로 찜질방 설치 사업을 추진한 바 있다. 농촌 마을의 복지 향상을 위해 추진했던 찜질방 시범사업은 농촌 마을 주민들의 건강 증진은 물론 사랑방 역할을 했으나 코로나 19 발생으로 3년간 폐쇄해야 하는 상황에 이르렀다. 기존 마을회관 보일러 시설 등이 최소 16년에서 최대 26년 세월이 흘러 고장은 물론 3년간 사용하지 않으면서 발생한 여러 가지 문제점들로 인해 코로나 19 이후 재개 사용이 불가능했다. 이에 옥천군은 마을 전수조사를 통해 운영 의지가 있는 9개 마을에 대해 수리비 예산을 지원하기로 했다. 올해에는 9개 마을 중 6개 마을에 대해 1억 2천만 원의 추경예산을 편성하고 ‘농촌 마을 샤워실 수리비 지원사업’을 추진했다. 

윤보중 청산면 효림리 이장은 “농촌에서는 목욕탕을 가기도 어려워 규모가 작긴 하나 마을에서 잘 이용하고 있었는데, 고장이 나고 오래 사용하다 보니 문제점이 발생해 불편했다. 농촌 마을 샤워실 수리비 지원사업으로 깨끗한 시설에서 다시 이용할 수 있어 마을 주민들이 매우 고마워한다.”라고 전했다.

한정우 기술지원과장은 “주민들이 꼭 필요로 하는 사업을 추진하게 되어 보람을 느낀다.”라며 “올해 추진하지 못한 3개 마을에 대해서는 연차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