괴산군, 뉴질랜드 농식품 판촉전 수출품 선적식
상태바
괴산군, 뉴질랜드 농식품 판촉전 수출품 선적식
  • 박우용 기자
  • 승인 2024.04.25 09: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6월 중순 현지 유통마트 판촉전 참여
송인헌 괴산군수와 괴산관내 농식품 수출기업 대표들이 뉴질랜드 수출 선적식에 참여했다.
송인헌 괴산군수와 괴산관내 농식품 수출기업 대표들이 뉴질랜드 수출 선적식에 참여했다.

충북 괴산군(군수 송인헌)은 지난 19일, 문광면 미미식품 앞 광장에서 뉴질랜드 농식품 판촉전 수출 물품 선적식을 개최했다.

이날 선적식은 송인헌 군수를 비롯해 관내 농식품 수출기업 8개 업체,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뉴질랜드에서 진행되는 판촉전 참여를 위한 고춧가루, 조미김, 떡국떡, 감자전, 옹심이 등 48개 품목의 농식품을 선적했다.

괴산군은 우수 농식품에 대한 수출 판로 확보와 매출액 증대를 위해 오는 6월 22일부터 2일간 뉴질랜드 오클랜드 현지 유통마트 판촉전을 추진한다.

괴산군에서는 미미식품 등 8개 기업이 48개 품목으로 참여하며, 현지 유통마트에서 시식 및 이벤트 행사 등을 통해 소비자를 대상으로 괴산군 우수제품을 홍보, 판매한다는 계획이다.

뉴질랜드 제1의 항구도시인 오클랜드는 한인 동포 최대 거주 지역이자 아시아계 이민자 비중이 높은 지역으로, 아시안 시장 중심으로 지속적인 성장을 하고 있으며, K-콘텐츠의 열풍으로 한국 제품에 대한 인식이 좋다.

괴산군은 뉴질랜드 현지 유통업체와 연계해 괴산군 우수 농식품을 입점, 판매해 지속적인 유통 판매망을 구축하고 뉴질랜드 시장 진출을 위한 교두보로 삼는다는 계획이다.

송인헌 군수는 “뉴질랜드 오클랜드는 한인 및 아시아계 이민자가 인구의 25%를 차지하는 지역으로, 이번 판촉전을 통해 괴산군의 우수 농식품을 널리 알릴 계획”이라며 “이를 통해 괴산군 농식품의 수출판로를 확보하고 매출액 증대에 기여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