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541건) 제목보기제목+내용
뜰 안의 야생화(15)
폼폰 국화퐁퐁국화, 폼폼국화, 핑퐁국화, 동그란 국화 등 많은 이름을 가지고 있는 이 꽃은 북동부유럽 원산으로 공처럼 동글동글한 모양 ...
권순욱 수필가  |  2019-11-08 13:28
라인
금강의 추억
동이면 가덕여울은 보통 더디기여울이라고 불렀다. 이 여울은 더디기 사람들의 애환이 서려 있는 여울로 나에게도 더디기여울을 빼고는 강 이...
동탄 이흥주 수필가  |  2019-11-08 13:24
라인
미지의 땅 미얀마(2)
사원 뒤편에는 오일장이 열린다. 인근에 사는 소수민족들이 한 보따리씩 짐을 들고 장으로 몰려든다. 얼굴에는 다나까를 바르고 머리에는 알...
김은주 ㈜디에스퍼니처 대표  |  2019-11-08 13:23
라인
부부의 사랑법
다루기 어려운 문제 중의 하나가 부부의 관계이다. 이것은 최고단계의 인간관계 문제이기 때문이다. 다른 타인과의 문제는 다소간의 상처나 ...
김선환 한남대학교 화학과 교수  |  2019-11-08 13:21
라인
그런 날에는, 나는 너를 만나러 간다(1)
아프거나 마음이 쓸쓸한 날에는 서점엘 간다. 사람을 찾아서 하소연을 하기 이전에 우선 가까운 서점을 찾아 책을 한 권 찾아 들고 가장 ...
우현자 시인  |  2019-11-08 13:21
라인
옥천고을 옥천읍 구읍
옥천읍 구읍은 지리적으로 옥천읍 지나는 경부고속도로 옥천톨게이트 동북부지역으로 고려시대 옥주부터 조선 태종 때를 거쳐 옥천 관아가 19...
전순표 시인·옥천향토전시관 명예관장  |  2019-11-08 13:20
라인
레슬링선수의 체중감량법과 우리의 살빼기
거리의 현수막이나 인터넷 등에서 흔히 접하는 광고가 있다. “2주 만에 5kg 책임감량”과 같은 다이어트법이나 다이어트식품을 소개하는 ...
정일규 한남대학교 스포츠과학과 교수  |  2019-11-08 13:19
라인
학생독립운동기념일을 아시나요
1929년 11월 3일 광주에서 일어나 전국적으로 확산되었던 광주학생독립운동은 일본 제국주의의 지배에 저항하여 일어났던 대표적인 민족운...
곽봉호 옥천군의회 의원  |  2019-10-30 18:43
라인
우암 송시열(宋時烈)
□이원 구룡촌 출생, 동국 18현, ‘宋子’라 함.조선 중기 대유학자로 본관은 은진, 호는 우암(尤庵)이다. 병자호란의 충신 부친 수옹...
전순표 시인·옥천향토전시관 명예관장  |  2019-10-30 18:42
라인
중량운동을 할 때 숨을 참지 말라는 이유는
우리가 무거운 물건을 옮기려고 할 때처럼 큰 힘을 쓸 때는 무심코 숨을 멈추게 된다. 이 때 숨을 멈추는 이유는 호흡을 하는데 작용하는...
정일규 한남대학교 스포츠과학과 교수  |  2019-10-30 18:41
라인
뜰 안의 야생화(14)
디모르포세카꽃화훼시장 야생화 매장에 들어섰다. 커다란 탁자 가운데 ‘데모르포세카’ 푯말이 세워져 있고, 색깔과 모양이 서로 다른 5가지...
권순욱 수필가  |  2019-10-30 18:39
라인
미지의 땅 미얀마(1)
한 장의 사진을 보고 10년 전 미얀마로 떠났다.사진을 찍기 시작하고부터는 캐리어에 멋진 여행을 꾸며줄 옷, 가방, 액세서리 대신 그 ...
김은주 ㈜디에스퍼니처 대표  |  2019-10-30 18:36
라인
기부(寄附) 앤 테이크
새벽 운동을 마치고 샤워기 아래 서면 나도 모르게 참 고맙다는 말이 나온다. 한 겨울 추위에 떨다 따뜻한 물을 만날 때는 그 온기에 고...
박은주 시인  |  2019-10-30 18:34
라인
뜰 안의 야생화(13)
아르고스 국화‘아르고스’는 그리스로마 신화에 나오는, 백 개의 눈을 가진 괴물 이름이다. 제우스가 헤라의 눈을 피해 이오와 관계를 맺은...
권순욱 수필가  |  2019-10-24 16:30
라인
큰애기 공출
단재 신채호 선생께서는 역사를 잊는 민족은 미래가 없다고 말씀하셨다. 오백 년의 유구한 역사까지는 몰라도 가까운 현대사만이라도 잊지 말...
김외식 옥천군의회 의장  |  2019-10-24 16:29
라인
결혼식 판타지
요즘 결혼식에 가보면 드라마 세트장에 온 것 같은 착각이 들 정도로 화려하고 우아하다. 높은 천장에 샹들리에가 휘황찬란한 불빛을 뿜어내...
박은주 시인  |  2019-10-24 16:27
라인
사방이 울음터란다
사계절 파도는 때로 거칠게 때로는 자잘하게 다가왔다 잦아들기를 반복한다. 개인의 삶도, 우리 사회도 파도 같은 역사임을 잊지 않으려 애...
박하현 시인·시집 저녁의 대화  |  2019-10-24 16:27
라인
96년 전 독일 대학에 한국어강좌가?
“선생님! 너무 어려워요.”라고 하면서도 한글을 열심히 배우는 외국인들의 모습을, 일제강점기시대 우리말 수호를 위해 목숨 바치신 분들이...
김명순 약사  |  2019-10-24 16:26
라인
옥천 청산은 동학의 메카다(4)
조난예식과 보은취회 결정지 청성포전동학농민전쟁 당시 옥천군과 청산현 등 충북 남부지역은 동학교세가 컸다. 김연국 보은대접주는 1893년...
전순표 시인·옥천향토전시관 명예관장  |  2019-10-24 16:25
라인
누웠다 일어날 때 어지러움을 느낀다면
누워 있다가 일어설 때 순간적으로 어지럼증을 호소하는 경우가 많다. 빈혈인 경우도 이런 증세가 나타나지만, 특히 누웠다가 일어날 때 어...
정일규 한남대학교 스포츠과학과 교수  |  2019-10-24 16:24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법인명 : 주식회사 옥천향수신문사 | 우)29040 충북옥천군 옥천읍 문장로67(2층) | 대표전화 : 043-733-6666 | 팩스 : 043-733-6668
등록번호 : 충북 다 01256 | 등록일 : 2015. 11. 05. | 창간일 : 2016. 01. 28. | 발행인 : 최장규 | 편집인 : 임요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영훈
Copyright © 2019 옥천향수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