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6건) 제목보기제목+내용
90년 세월 오직 예수사랑 실천 ‘이원성당’
“사랑은 참고 기다림입니다. 사랑은 친절합니다. 사랑은 시기하지 않으며 뽐내지 않으며 교만하지 않습니다. 사랑은 무례하지 않고 자기 이...
도복희기자  |  2018-11-01 14:40
라인
욕망을 내려놓고 바람같이 살라
△육신의 고통 ‘출가의 길’혜철스님의 부모는 모두 스님이었다. 외할머니 역시 출가 후 열반에 이르렀다. 부모님의 삶이 고단한 것을 보고...
도복희기자  |  2018-05-24 15:22
라인
만주로, 몽골로, 바이칼로… 스님은 왜 대륙을 헤매고 다녔나?
안내면 가산사(주지 지승스님)는 신라 성덕왕 19년(720년)에 창건됐다. 무려 1300년 전이다.이 절의 사당엔 임진왜란 때 의병을 ...
도복희기자  |  2017-11-02 12:17
라인
“내일 떠날 것처럼, 영원히 머물 것처럼”
한국에는 기독교, 불교, 유교, 천도교 등 다양한 종교가 있다. 종교는 모든 사회, 모든 민족에서 보이는 문화 현상으로 그 역사가 인류...
유정아기자  |  2017-08-10 11:57
라인
장령산 기운이 우르르… 봄 가을 '운해'도 절경
용암사 ②한국에는 기독교, 불교, 유교, 천도교 등 다양한 종교가 있다. 종교는 모든 사회, 모든 민족에서 보이는 문화 현상으로 그 역...
유정아기자  |  2017-07-06 10:59
라인
“봉사의 삶 사는 성숙한 그리스도인 세우는 사역에 치중”
한국 종교에는 기독교, 불교, 유교, 천도교 등 다양한 종교가 있다, 종교의 역사는 인류의 역사만큼 오래되었으며, 현대에 이르기까지 모...
천성남국장  |  2017-06-15 14:20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법인명 : 주식회사 옥천향수신문사 | 우)29040 충북옥천군 옥천읍 문장로67(2층) | 대표전화 : 043-733-6666 | 팩스 : 043-733-6668
등록번호 : 충북 다 01256 | 등록일 : 2015. 11. 05. | 창간일 : 2016. 01. 28. | 발행인 : 최장규 | 편집인 : 임요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영훈
Copyright © 2018 옥천향수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