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71건) 제목보기제목+내용
포토포엠-새벽을 대하는 짧은 단상
모든 사유는 새벽에 왕성하게 자라지대나무 숲에 죽순들처럼 쑥쑥 밀고 올라오지새벽은 고요가 가장 맑게 눈뜨는 시간빗소리가 가장 투명하게 ...
도복희기자  |  2018-05-10 15:29
라인
포토포엠-고개 숙인 아이에게
아이야 좋은 꿈만 꾸거라네가 얼마나 큰 나무가 될지 아무도 짐작하지 못할 거야불안과 슬픈 마음은 강물에 흘려보내고오직 기쁨으로만 자라거...
도복희기자  |  2018-05-03 14:39
라인
포토포엠-4월의 강물처럼
함께 바라본 강물이 지금도 흐르고 있어요그때 아버지의 품이 따뜻한 세상의 전부였죠수면에 부서지던 햇살의 눈부심을 기억해요4월의 바람이 ...
도복희기자  |  2018-04-26 15:33
라인
포토포엠-누이
무덤가에 핀 제비꽃은 누이의 마음을 닮았습니다혹한을 건너와 아무렇지 않은 듯 해맑게 웃고 있습니다모진 슬픔 가슴으로 안으면서도 누이는 ...
도복희기자  |  2018-04-19 14:33
라인
포토포엠-산벚이 필 때
먼 길 돌아 만난 곳엔계곡물소리 새벽을 깨우더라사천왕상 지나각자가 머물던 방에는빗물에 요란해진 산의 심장소리만 가득하더라멀고 아득한 눈...
도복희기자  |  2018-04-12 13:50
라인
포토포엠-오늘이라는 느낌
당신이 신청한 봄의 느낌은 현재 품절상태죠제철의 구름과 햇빛의 물량이 조기에 동이났어요물서른 감정상태를 원한다면 미리 예약해 두세요순번...
도복희기자  |  2018-04-05 14:27
라인
포토포엠-고양이와 봄
나에게 봄은고열에 들뜬 딸아이 머리맡에밤새 물수건을 올려주던 어머니 손길처럼 오더라나에게 또다른 봄은세상에 오직 둘만 보이던 그 몹쓸 ...
도복희기자  |  2018-03-15 15:17
라인
포토포엠-옥천 가는 길
날개 돋운 그리움따라오지 말라고 멀리 떠나왔습니다산 높고 계곡 깊어 웬만하면 돌아갈 거라 생각한 거죠이곳은 하루 종일 비 내리고젖은 바...
도복희기자  |  2018-03-08 18:02
라인
봄은 혹독한 겨울을 견뎌내고서야 화사하게 웃는다
열정은 순간을 살아내는 것그 순간에 무엇으로 가장 뜨겁게 타오를 수 있는지그것만 바라보게 되는 것그렇게 순간을 살다그 순간들이 다 소진...
도복희기자  |  2018-02-28 13:40
라인
포토포엠-졸업
“너무 늦었어”라고 말하고 있나요그 따위 경고는 훌훌 태워버려도 상관없어요“제겐 아니에요”울타리를 뛰어 넘어자신을 가로막는 절망에서 탈...
도복희기자  |  2018-02-22 16:13
라인
포토포엠-소녀들-꿈
새벽에 눈을 뜨면 나는‘오늘’이라는 꿈을 꾸죠살갗 에이는 한파 속에서도봄이 자라고 있다는 것을벌판, 앙상한 겨울나무 가지에도봄이 움트고...
도복희기자  |  2018-02-08 14:12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법인명 : 주식회사 옥천향수신문사 | 우)29040 충북옥천군 옥천읍 문장로67(2층) | 대표전화 : 043-733-6666 | 팩스 : 043-733-6668
등록번호 : 충북 다 01256 | 등록일 : 2015. 11. 05. | 창간일 : 2016. 01. 28. | 발행인 : 최장규 | 편집인 : 임요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영훈
Copyright © 2019 옥천향수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